아이디
패스워드
   
메인 | 초등 | 중등 | 대학 | 유학 | 자녀교육 | 영어로 배우는 호주사회
 
목록보기
 
초등 1학년 읽기.수리능력 평가 논란
Font Size pt
 

연방교육부 계획에 교사노조, 퀸슬랜드정부 등 반발


연방정부가 전국 초등학교 1학년생을 대상으로 읽기와 수리능력 검사를 도입할 방침이라고 밝히면서 교사들이 분노를 표출하는 등 노조와 일부 주가 강력 반발하고 있다.

 

지난 15일 전국 각주 교육장관에게 제시된 이 계획은 특히 영국 초등학교의 발음 중심 읽기능력 평가인 음철법 검사(phonics screening check) 호주판을 2018년까지 전국 초등학교에 도입하고 수리능력 검사는 2019년까지 개발, 도입한다는 것.

 

정부는 학습능력이 뒤떨어지는 학생들은 조기 파악하기 위해 현재 전국일제고사(NAPLAN)를 치르는 3학년보다는 1학년 때 테스트를 실시한다는 계획이다.

 

정부 위촉으로 보고서를 작성한 전문가위원회는 어린이들의 능력수준에 대한 전국 표준검사가 없어 많은 어린이들이 틈새로 빠져나가고 있으며 3학년생 20명 중 1명이 읽기능력 최저수준에 미달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사이몬 버밍햄 연방교육장관은 18일 "가벼운 터치의 평가가 교사, 학부모, 학교로 하여금 최대한 이른 시기에 읽기 또는 셈하기 능력을 터득하지 못하는 학생들을  파악, 신속히 개입할 수 있게 해줄 것"이라고 말했다.

 

이 검사는 취학 2년차인 초등학교 1학년 3학기(텀3)에 학생이 서로 아는 교사와 1대1로 대면하여 어린이의 주의집중시간을 수용할 만큼 충분히 짧게 진행, 음철법(단어해독)과 수리능력에 초점을 맞추고 학생이 구두로 답하면 교사가 앱으로 채점을 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그러나 NSW교사연합 모리 멀허론 회장은 교사들이 "이러한 넌센스에 격노하고 있다"면서 "영국은 PISA(국제학업성취도평가) 시험에서 호주보다도 훨씬 못한 성적을 내고 있다"고 지적하고 "우리는 3,5,9학년 시험과 HSC시험을 치르고 있어 추가 시험이 필요하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교사들이 이미 음철법과 그 외에도 어린이의 요구에 맞는 일련의 읽기 전략을 갖고 있다"면서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교실에서의 교사에 대한 추가지원, 장애학생에 대한 자금지원, 언어치료사에 대한 자금지원"이라고 강조했다.

 

호주교육노조 코리나 헤이소프 연방위원장도 교사들이 새 평가에 "심히 우려하고 있다"면서 "교사들은 이미 학생들을 평가, 뒤떨어지는 학생들을 파악하고 있으며 이를 해결하기 위한 자원이 부족할 뿐"이라고 지적했다.

 

퀸슬랜드주 정부는 어린이들이 이미 충분히 시험을 치르고 있다면서 1학년 테스트 계획에 거부입장을 밝히고 "자녀들에게 더 많은 시험을 원하는 학부모는 없으며 턴불정부가 또다시 학교운영법을 지시하려 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나 롭 스토크스 NSW교육장관은 연방정부 계획의 세부내용을 본 후 실행방법에 대해 협력할 것이라면서 "주정부는 모든 학생이 매일의 과제와 미래 학업을 위해 최저수준의 읽기와 수리능력을 갖추게 하는 것이 중요함을 알고 있다"고 말했다.

 

빅토리아주 정부 대변인은 주정부가 관련 보고서의 권고사항을 검토할 것이라면서 빅토리아 공립학교들은 이미 1학년 때 온라인 영어 및 수학 "인터뷰"를 실시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작년말 발표된 2015년 PISA(국제학업성취도평가) 시험에서 호주의 15세 학생들은 과학, 읽기 및 수학의 문제해결 능력이 타국에 비해 뒤처지고 있을 뿐만 아니라 그러한 능력 자체도 실질적으로 퇴보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평가에서 호주 학생들은 과학의 경우 1위를 차지한 싱가포르 학생들에 비해 1년6개월 뒤져 있으며 읽기는 1년, 수학은 2년 4개월 각각 뒤져 있는 것으로 비교된 바 있다.

2015 PASA 국가별 15세 평균 성적

-----------------------------------------
국가     /   수학  /  과학  / 읽기

-----------------------------------------
싱가포르 /  564    / 556    / 535
홍콩     /  548    / 523    / 527
마카오   /  544    / 529    / 509
대만     /  542    / 532    / 497
일본     /  532    / 538    / 516
중국     /  531    / 518    / 494
한국     /  524    / 516    / 517
호주     /  494    / 510    / 503
-----------------------------------

 

호주 학교별 15세 과학성적 추이

---------------------------------------
학교    /  2009  /  2012 / 2015

--------------------------------------
사립    /  566   /   559 /  552
카톨릭  /  540   /   532 /  521
공립    /  511   /   506 /  492
-----------------------------------  


NSW주 과목별 15세 성적 추이

-------------------------------------
연도 /  과학   /  수학  / 읽기

------------------------------------
2006 /  535    /  523   / 519
2009 /  531    /  512   / 516
2012 /  526    /  509   / 513
2015 /  508    /  494   / 502
--------------------------------

reporter@hojuonline.net
2017-09-22 10:56:41
(c)호주온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목록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이슈
 
 
네티즌 여론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