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패스워드
   
메인 | 일반 | 가격동향 | 주택경매 | 주택임대 | 주택융자
 
목록보기
 
시드니 '뒷마당 텐트' 렌트비 130불
Font Size pt
 

'공동체식사' 포함..보증금 200불, 가사분담 조건

 

시드니 시내지역인 시든햄의 한 주택 뒷마당에 텐트를 쳐놓고 주당 130불의 임차료를 요구하는 개인광고가 페이스북에 등장, 시드니의 심각한 주택난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
  
10일 호주언론에 따르면 소셜 뉴스 웹사이트 레딧 등에 신속히 공유되고 있는 이 광고는 보증금 200불을 요구하는 한편 집을 쉐어하는 하우스메이트로서 집안청소나 설거지 등의 일을 분담해야 한다는 조건을 달았다.

 

문제의 광고는 "모든 공과금과 주당 100불의 공동체 음식을 포함하며 시간 날 때 당신도 음식을 추가할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 텐트는 에어비앤비에도 1박 36불로 광고가 나오기도 했다.

 

페이스북 이용자들은 광고를 낸 사람의 장삿속을 비난하고 나섰으며 한 사람은 동부 해안지역인 쿠지라면 모를까 시든햄의 뒷마당 텐트에 누가 그만한 돈을 내겠느냐고 회의적인 반응을 보였다.

 

그러나 에어비앤비 광고에 대해서는 주인들이 아주 친절해서 손님들이 여행숙박을 2박 내지 1주일로 연장하기도 한다는 등의 긍정적인 리뷰가 실리기도 했다.

 

시드니 주민들이 사용하지 않는 공간을 최대한 이용하여 잇속을 챙기려는 시도는 이번이 처음이 아니며 시티나 뉴타운 등지에서 발코니나 거실 공간 등을 세놓는 사례가 왕왕 보도돼 왔다.

 

현재 시드니 하우스 중간 렌트비는 주당 550불, 유닛 중간 렌트비는 530불이며 3월까지 12개월 동안 하우스 중간 렌트비가 25불(4.8%)이나 올라 5년 만에 최대 연간 상승률을 기록했다.

 

 

reporter@hojuonline.net
2017-05-12 00:32:55
(c)호주온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목록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이슈
 
 
네티즌 여론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