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패스워드
   
메인 | 일반 | 가격동향 | 주택경매 | 주택임대 | 주택융자
 
목록보기
 
전국 주택가격 연간 5.1% 하락 "조사 이래 최악"
Font Size pt
 

통계청 조사 시작된 2003년 이후 최악
시드니 7.8%, 멜번 6.4%, 브리스번 0.3% 하락


전국 하우스 가격이 글로벌 금융위기 때보다 훨씬 더 빠르게 하락하고 있는 가운데 중앙은행은 고용시장이 악화되기 시작하면 금리인하를 고려할 것이라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19일 호주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전국 8개 주도의 하우스와 유닛을 합친 전체 주택가격은 작년 12월분기에 2.4%, 연간 5.1% 각각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 주택가치는 작년 3월 이후 거의 2700억불이 사라진 가운데 NSW주 주택가치는 1790억불, 빅토리아주 주택가치는 1040억불 각각 증발했다.

 

전국 주택가격 연간 하락률 5.1%는 글로벌 금융위기 당시인 2009년 초에 기록된 최악의 연간 하락률(4.6%)을 무색케 하고 있다.

 

시드니 가격은 12월분기에 3.7%, 연간 7.8% 각각 하락한 가운데 통계청이 조사를 시작한 2003년 이후 최악의 실적을 기록했으며 6분기 연속 하락을 이어가고 있다.

 

멜번은 12월 분기에 2.4%, 연간 6.4% 각각 하락하면서 4분기 연속 하락을 기록했다. 브리스번은 12월 분기에 1.1%, 연간 0.3% 각각 하락했다.

 

이밖에도 분기 하락은 퍼스(-1.0%), 다윈(-0.6%), 캔버라(-0.2%)에서도 기록돼 전국 8개 주도 중 모두 6개 주도에서 하락세를 보였다. 6개 주도 하락은 2011년 이후 처음이다.

 

통계청 수석 이코노미스트 브루스 혹맨 씨는 "대부분의 주도에서 부동산가격이 하락하고 있는 가운데 대출공급 긴축과 투자자 및 실수요자 수요 감소가 시드니와 멜번의 대규모 주택시장에 더 두드러진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분석했다.


12월분기 단독주택가격지수(HPI)
-----------------------------
주도 / 9월분기 /12월분기/ 연간
-----------------------------
시드니 / -2.1% / -3.9%  /-8.4%
멜번   / -3.0% / -3.2%  /-7.6%
브리스번 / 0.8% / -1.0% /-0.2%
애들레이드 / 0.4% / 0.1% / 1.7%
퍼스   / -0.5%  / -0.9% /-2.2%
호바트 / 0.9%  / 0.3% /  9.2%
다윈   / 0.0%  / 0.1% / -0.8%
캔버라 / 0.5%  / -0.4%/  2.1%
----------------------------
8개주도 / -1.7%/ -2.6% /-5.5%
----------------------------


12월분기 아파트가격지수(ADPI)
---------------------------
주도 /` 9월분기/12월분기/ 연간
---------------------------
시드니 /-1.3%  / -3.2% /-6.4%
멜번   /-1.1%   /-0.2% /-2.0%
브리스번 / -0.2% /-1.4%/ -0.9%
애들레이드 / 1.2% /-0.2% / 0.6%
퍼스   / -1.1% / -1.5% /-4.0%
호바트 / 3.0% / 3.3% /  11.3%
다윈   /-2.7% / -2.2% / -9.6%
캔버라 / 0.7% / 0.2% / 0.6%
---------------------------
8개주도 /-1.0% /-1.9%/ -4.2%
--------------------------
(호주통계청 자료)

 

reporter@hojuonline.net
2019-03-22 10:33:59
(c)호주온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목록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가 없습니다.  
이슈
 
 
네티즌 여론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