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디
패스워드
   
메인 | 일반 | 자동차 | 보험 | 부동산 | 금융 | 카라이프
 
목록보기
 
휴대폰사용 운전자 카메라로 적발한다
Font Size pt
 

M4모터웨이와 안작 퍼레이드에 첨단카메라 설치


시드니 서부의 M4 모터웨이와 동부 안작 퍼레이드를 이용하는 운전자들은 새해 1월부터 운전중 휴대폰을 불법 사용할 경우 새로운 첨단 카메라시스템에 의해 꼼짝없이 적발될 전망이다.

 

멜린다 페이비 NSW주 도로장관은 지난 16일 해당 카메라시스템 설치업체로 호주회사 애큐센서스(Acusensus)가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지난 10월 실시된 카메라 시험에서는 하루에 1만1000명 이상의 운전자들이 휴대폰을 불법 사용하다가 탐지된 바 있다.

 

운전중 휴대폰을 사용하다 카메라에 포착되는 운전자들은 초기에는 벌금이 부과되지 않지만 시험운용이 성공적으로 이뤄질 경우 벌금정책이 변경될 것이다.

 

페이비 장관은 시험운용이 끝날 때 이 기술이 틀림이 없는 확실한 것으로 입증되면 항구적 사용을 일반 주민들에게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도로장관은 NSW주민의 74%가 휴대폰 사용을 단속하기 위한 카메라 이용을 지지하고 있다면서 "이 기술은 운전자 행동에 변화를 가져오고 인명을 구할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애큐센서스 대표 알렉스 재닝크 씨는 친구가 사망한 후 휴대폰 사용 탐지제도를 추구하기를 원했다면서 "내 친구 제임스가 5년전 전화기로 주의가 산만해진 장애인 운전자 차에 치여 숨진 이후 생명을 살리기 위해 이 기술을 개발하겠다는 강력한 욕구를 가져왔다"고 말했다.

 

애큐센서스 시스템은 전천후로 운용 가능하며 고선명 카메라와 인공지능을 이용해 법규위반 운전자들을 포착한다.

 

앞서 실시된 관련기술 시험운용에서는 NSW운전자들의 위험하고도 때로는 터무니없는 행동의 수많은 사례들을 기록해 왔다.


 

reporter@hojuonline.net
2018-12-20 23:57:41
(c)호주온라인뉴스 무단 전재 및 배포 금지
목록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가 없습니다.  
이슈
 
 
네티즌 여론조사
현재 진행중인 설문이 없습니다.